기사제목 오산시 아동급식카드 발급업무 재정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오산시 아동급식카드 발급업무 재정비

기사입력 2018.07.12 15:4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뉴스앤뉴스 양해용 기자]=곽상욱 오산시장이 최근 관내에서 발생한 아동급식카드 불법발급 및 부정사용에 대해 공식 사과하고 재발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곽 시장은 12일 "언론보도를 통해 아동급식카드 부정사용 사건을 접하셨을 오산 시민들께 큰 걱정을 끼쳐 드려 깊이 사과드린다" 며 "시는 현재 관계 공무원들의 발 빠른 대처 및 추후 재발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급식카드를 부정 발급하고 임의로 사용한 혐의를 받고 있는 공무원은 자신의 모든 잘못을 시인하고 경찰을 통해 자수 한 상태”라며 "사안의 경중이 심각한 만큼 해당 직원을 즉각 직위 해제하고 금일 오전 부정 사용액 1억4천5백만원 전액을 환수 조치했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곽 시장은 "문제가 된 공무원은 본인으로 인해 열심히 복지업무에 매진하고 있는 직원뿐만 아니라 오산시 공무원 전체의 명예를 실추시킨 점을 깊이 반성하고 있다 ”며 “금번 사건을 거울삼아 앞으로 공무원 윤리 및 보안관리 교육을 더욱 강화하고, 해당 부서에서는 아동급식카드 발급 업무에 대한 지도 감독을 수시로 실시하며 저소득 가정 아동들의 결식예방 및 영양개선을 위한 급식 지원사업을 더욱 내실 있게 운영할 계획이다. 다시 한 번 큰 상처를 받으셨을 시민 여러분들께 깊은 사과의 말씀을 전한다”고 했다.
 
아동급식전자카드(G드림카드)는 2010년부터 경기도에서 시행하는 결식아동 급식지원사업으로 31개 시군 중 22개 시군에서 시행되고 있는 제도로 결식아동들의 급식 접근성 용이 및 급식업무의 효율성 증대를 목적으로 운용되고 있다.
 
오산시에서는 결식아동이 발견되는 즉시 신속한 조사 및 조치로 결식아동에 대한 급식지원을 이행하고 있으며, 금번 사고와 관련해서도 실제 급식을 필요로 하는 아동의 지원에 있어서는 문제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오산시는 지난 달 ‘경기도아동급식전자카드(G-드림카드)' 가맹업주로부터 거래취소 발생분에 대한 미정산 금액이 발생한다는 민원을 접수 받고 카드사 및 경기도아동급식전자카드 홈페이지를 통해 문제점을 파악하던 중 직원의 불법행위를 발견해 자체조사를 거친 후 정식으로 경찰에 수사 의뢰 했으며 사법기관의 판단을 기다리는 중이다.
 
이와 함께 시는 이번 사건을 계기로 오산시 전체 G-드림카드 사용자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 중이며, G-드림카드 운영 시스템문제점에 대한 여러 가지 개선 사항을 경기도에 건의한 상태다.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 & newsn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