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부산오페라하우스 성공 건립 기념음악회 개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부산오페라하우스 성공 건립 기념음악회 개최

소리로 보는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
기사입력 2017.10.12 08:0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춘희.png
 
[뉴스앤뉴스=박선율기자] 부산시는 10월 13일 오후 7시 30분 부산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최고의 성악가와 성우의 만남으로 공연되는 베르디의 걸작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를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2021년 개관예정인 부산오페라하우스 건립을 기념해 시민들이 보다 친근하게 오페라와 클래식을 감상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부산시 ‘문화예술 힐링 아카데미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기존의 오페라 갈라 콘서트와 성우 드라마의 결합을 통해 베르디의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를 새롭고 친근하게 만날 수 있는 기회가 될 전망이다.

김현수의 지휘로 소프라노 오미선, 테너 신동원, 바리톤 박대용이 각각 비올레타와 알프레도, 제르몽을 노래하며 ‘가제트 형사’ 목소리로 익숙한 성우 배한성, ‘뽀로로’의 주인공 성우 이선, 그리고 유호한이 제르몽, 비올레타, 알프레도로 분해 목소리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며, 부산시립교향악단과 부산시립합창단의 연주가 더해져 더욱 풍성하게 꾸며질 예정이다.

2017 New York Festival 금상 및 동상,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 최우수상, 한국방송대상 등 다수의 상을 수상하며 돋보이는 아이디어와 뛰어난 연출력을 인정받은 KNN 정희정 아나운서가 연출과 진행을 맡아, ‘2016 배리어프리 오페라’의 후속 프로젝트로 진행되며 작품성과 공익성을 극대화하여 완성도 높은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배리어프리 오페라는 타 장르에서 사용되는 화면해설뿐만 아니라, 성우의 목소리 연기, 음향 효과 등을 더해 장면을 더욱 풍성하고 다양하게 표현하고, 시각적인 효과에서 벗어나 소리가 주는 상상력에 보다 집중해 관객 모두가 각자의 상상으로 만들어진 각기 다른 오페라를 체험하게 한다. 

이번 공연에서도 공연의 배경과 무대, 상황 등은 해설과 등장인물과의 인터뷰를 통해 설명하고 가사의 자막은 성우의 목소리 연기가 대신하고 동시에 공연을 위해 특별히 제작된 특수효과를 통해 무대 위 등장인물의 움직임의 방향과 무대 위 세트의 위치를 느낄 수 있도록 설치해 장애를 넘어 모두가 함께 오페라를 즐길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될 것이다.

특히, 이번 공연은 지역 내 시각장애인을 초청하고, 희망하는 일반 관객에게는 안대를 제공해 공연의 의미를 제고할 예정이며, 당일 공연실황을 녹음, 편집해 소리로 보는 오페라 오디오북(음원)을 부산점자도서관(관장 : 김성미)에 기증해 시각장애인이 언제나 콘텐츠를 즐길 수 있게 배려하는 뜻깊은 행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 & newsn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