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정읍시농업기술센터, 고추 탄저병 등 병해충 방제 철저 ‘당부’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정읍시농업기술센터, 고추 탄저병 등 병해충 방제 철저 ‘당부’

기사입력 2017.08.04 08:2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농업기술센터-고추탄저병등병해충방제철저당부-horz.jpg
 
[뉴스앤뉴스 김종현 기자]=정읍시농업기술센터가 고추 탄저병 등 가종 병해충 방제에 철저를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기술센터는 “최근 잦은 강우와 폭염으로 고추에 탄저병과 역병, 담배나방 등 많은 병해충이 발생해 철저한 방제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기술센터에 따르면 지난 달 잦은 강우와 폭염에 따라 탄저병이 평년보다 일찍 발생해 큰 피해를 주고 있다.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는 반드시 적용 약제로 안전 사용 기준에 맞춰 방제해야 한다.

 

농약을 살포할 때도 농약이 식물체 전체에 골고루 묻을 수 있도록 한 번에 한 이랑씩 살포하는 것이 한 번에 3~4 이랑을 방제하는 것보다 효과적이다. 또한 유효성분이 다른 약제를 번갈아 살포해야 효과를 높일 수 있다.

 

탄저병을 제때에 방제하지 못하면 고추 수확량이 50% 이하로 떨어질 수 있다.

 

또 고추를 수확 할 때에도 탄저병이 발생한 고추는 반드시 고추밭에서 제거해야 다른 고추로 병이 옮겨가는 것을 예방 할 수 있다. 더불어 고추 생육 후기 까지 고품질의 고추를 생산하기 위해서는 고추 골에 웃거름을 반드시 뿌려주고, 제4종 복합비료를 잎에 뿌려 주면 효과가 좋다. 이와 함께 가을까지 담배나방이나 진딧물, 응애 등의 피해가 예상되므로 각별한 주의를 갖고 방제에 힘써야 한다.

 

기술센터 관계자는 “철저한 병해충 방제만이 고품질의 고추를 생산 할 수 있는 지름길이다”며 “명품 고추 생산을 위해서는 농업인의 세심한 관리가 필요하다”고 거듭 강조했다.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 & newsn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