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부산교통공사, 모바일 인포테인먼트 광고사업 추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부산교통공사, 모바일 인포테인먼트 광고사업 추진

데이터 소모없이 영화 등 다양한 콘텐츠를 무료로
기사입력 2017.06.07 18:1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316779_180398_4721.jpg▲ 모바일 인포테인먼트 광고 사업의 과정도. (사진=부산교통공사)
 
[뉴스앤뉴스=강수환기자] 부산교통공사가 「모바일 인포테인먼트 광고사업」을 추진한다. 

부산교통공사(사장 박종흠)는 전동차 내에서 스마트폰을 통해 다양한 콘텐츠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와이파이 모바일 인포테인먼트 광고사업」을 올 11월부터 순차적으로 도시철도 1~4호선에 추진할 계획이라고 7일 밝혔다.

「와이파이 모바일 인포테인먼트 광고사업」은 열차 내 부착한 라우터를 통해 무료 Wifi망을 구성, 고객이 해당망에 접속하면 영화·웹툰·공공정보 등의 다양한 콘텐츠가 제공되는 플랫폼이 뜨면서 자연적으로 광고가 노출돼 수익을 창출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은 이용객엔 최상의 콘텐츠를 제공하는 동시에 광고주 또한 높은 광고 효과를 볼 수 있어, 모바일 광고에 비해 상대적으로 침체된 교통광고 시장에 상당한 바람을 일으킬 것으로 주목되고 있다.

5년간 사업을 운영하게 될 시행사는 라우터 설치(총 1,414개, 열차 1량당 1~2개) 등의 준비기간을 거쳐 올 11월부터 서비스를 시작하며, 공사는 시설 임대료로 연간 약 1억원의 수익을 창출할 예정이다.

부산교통공사 박종흠 사장은 “모바일 인포테인먼트 광고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항상 한 발 앞선 서비스를 제공하는 부산도시철도가 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 & newsn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