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7(수)
 

11 페스티벌 타다.jpg

[양평군 정남수기자]=경기도 양평군 양평문화재단의 대표적인 예술축제로 자리매김한 <페스티벌 다다:양강섬 예술축제>가 다원·다양·다함께 라는 주제로 시민네트워크 예술축제 공연, 전시, 체험, 셀러부스 참여로 주민과 상생하는 축제의 장을 10월 1일(토) 오전10시 30부터 해지는 6시까지 양강섬 및 양평생활문화센터에서 열린다.

 

축제의 첫 시작은 지역의 풍물단체인 강상두레패, 소리랑, 연지곤지, 고색창연과  강상초등학교 및 양평중학교 풍물동아리팀이 참여하는 길놀이로 양평역에서 세곡선길과 양강섬 길을 따라 지역민의 꿈과 소망을 문화예술에 담아 천년 도시 양평에 ‘쾌유와 희망의 소리’로 축제의 개막을 알릴 예정이다.

 

이번 축제는 시민사회와 지역의 문화공동체가 주체적으로 참여하는 시민네트워크형 축제로 공연 및 시각예술뿐만아니라 예술마켓, 예술체험, 예술피크닉, 예술산책 등 양강섬이 예술섬으로 자리잡기 위해 환경적, 사회적 변화 등에 직면하고 있는 다양한 이슈들을 예술로 담아내고자 한다.

 

주요 공연프로그램으로는 △팡팡 양강의 이름을 두드리다로 청배연희단, 안은미 컴퍼니, 서도밴드 세팀의 전문예술단체가 양평의 역사적 지평을 재구성하여 관객과 소통하는 공연의 장을 펼친다 △옥천초등학교와 꿈의학교 양평 청소년 퓨전오케스트라 합동공연 △‘그림책, 음악을 만나다’, 극단 낮은산의 ‘배리어프리 테이블 인형극 △도심 속 힐링의 시간을 선사할 핸드팬 낭독회 △(사) 한국음악협회의 합창으로 하나되는 양평 △양평 색스폰 앙상블 예술로 물들이다 등 다채로운 예술공연들을 펼칠 계획이다.

 

또한 그린뉴딜 양평의 양강섬 예술축제에 발맞춰 기후위기를 주제로 한 자연설치미술작가 16명의 작품전시 “바깥미술 남한강전-고요한 강”, 42개팀의 셀러와 예술작가가 참여하는 다다아트마켓은 예술장돌뱅이, 창작스튜디오 틈, 1도씨 클럽(업사이클링 체험), 솟대・인두화 체험, 두물 뭍: 농부시장의 친환경으로 재배된 농부들의 장터, 오감으로 느끼는 어린이 미각교실, 제로웨이스트 삶에 도전하는 이를 위한 깨알 강의 등 그 외 지역 협력단체 부스 및 친환경 재료로 만든 상품, 제로웨이스트 상품 판매와 해설사와 걷는 양강섬 둘레길 걷기, 숲속에서 즐길 수 있는 여러 가지 놀이, 트래쉬버스터즈와 함께 더 적은 쓰레기를 내놓자는 일회용품 없는 축제의 시발점을 실천하는 축제로 모범적인 자연친화적 축제를 만들고자 한다.


한편, 이번 축제는 홈페이지와 유튜브,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을 통해 온라인으로 참여할 수 있으며, 바깥미술 남한강전은 10월 10일(월)까지 지속적으로 즐길 수 있고 세부 일정은 양평문화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양평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참고하거나 양평문화재단 문화사업팀(031-772-2622)로 문의하면 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6203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열리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