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9-30(금)
 

03 양평군 의용소방대 수해피해가구 봉사(1).jpg

[양평군 정남수기자]=양평군 지난 16일 양평군 남·여 의용소방대(의용소방대장 김재선, 여성의용소방대장 최옥순)는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용문면 삼성1리 수해피해가구를 방문해 침수된 가전제품과 생활용품을 정리하고 주택 내부에 밀려 들어온 토사물을 제거하는 등 복구 작업에 힘을 보탰다.

 

용문면 삼성리는 지난 8일부터 11일 사이 내린 폭우로 흑천이 범람해 침수피해가구가 많은 마을로 이날 봉사활동에는 양평군 남·여 의용소방대 40여 명이 참여해 힘을 보탰다.

 

봉사에 참여한 고미영 용문여성의용소방대장은 “갑작스러운 집중호우로 삶의 터전을 잃은 주민을 위해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봉사활동을 펼치게 됐다”라며, “바쁘신 일정 속에서도 참석하여 봉사에 참여한 양평군 의용소방대 대원들께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조종상 용문면장은 “갑작스러운 수해로 인해 피해를 입은 용문면 주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피해를 조속히 복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949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평군 남·여 의용소방대, 수해피해가구 봉사활동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