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19(목)
 

중요민속자료 이천 어재연 고택 전경.jpg

[이천시 이승철기자]=이천시(시장 엄태준)는 지역전통문화유산의 보존과 계승을 위한 22년 국가지정문화재 및 도지정문화재 보수정비 예산으로 국·도비 6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전체 사업비로는 4억 원 증가(전년대비 3배)한 것으로 그동안 문화재 기반 시설 확충 등 필요적 경비에 대해 적극적인 노력으로 국도비를 확보하여 추진이 어려운 사업들을 해결하고 있다.

 

또한, 이천시는 2021년 이천시 국가지정문화재 보수정비는 시군종합평가에서 “S등급”을 받아 우수지표로 선정되는 성과를 거두기도 하였다.

 

올해 확보한 문화재 보수정비 예산은 ▶설봉산성 탐방로 정비 ▶이천 어재연 고택 초가이엉잇기 ▶수광리 오름가마 배수로 정비 ▶이천 중리 삼층석탑 보존처리 등 관람객 편의와 문화재 보존관리를 위하여 사용 될 예정이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문화재 보수 정비 사업을 통하여 이천의 역사를 품은 소중한 문화유산을 잘 보존하여 우리 후손들에게 물려줄 것이며, 우리 이천의 잊혀져가는 문화재에 대한 관심을 증가시켜 문화행사와 더불어 역사가 숨 쉬고 문화 향기가 가득한 이천으로 더욱 발전시켜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2093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천시, 문화재 국도비 6억 원 확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