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6-05(금)
 

관내 식당 이용 등 공직자부터 솔선 실천

시주관 행사 및 사회단체행사도 예방수칙 준수 후 실시키로

엄태준 이천시장이 17일 장호원읍 이황1리에 마련된 현장시장실에서 코로나-19 대응 지역경제 활성화 간부회의를 실시하고 있다 (1).jpg

[이천 이승철 기자]=엄태준 이천시장은 지난 14일 이천시청 대회의실에서 코로나-19 대응 지역경제 활성화 대책 발표 후 이를 실천하기 위한 본격적인 행보에 나섰다.

 

먼저, 지역경제 살리기 일환으로 공직자부터 솔선수범해서 관내 식당 이용을 정례화 하기로 하였고 우선적으로 17일 장호원읍 이황1리에 마련된 현장시장실에서 당면 현안사항 위주의 간부회의를 실시하고 다 같이 마을 인근 식당에서 오찬 시간을 가졌다.

 

엄태준시장은 이날 회의를 주재하고 “이천시가 직면한 현 상황에서 신속한 대응 계획으로 우한교민 전원이 무사히 퇴소하는 날까지 시민안전에 빈틈없이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하였고, 코로나 확산방지를 위해 그동안 전면 취소(연기)했던 시주관 행사를 지역 경제 침체를 우려해 앞으로는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 하에 추진키로 결정하였다.

 

또한 각 기관사회단체 주관 자체 행사(모임)도 철저한 예방수칙 준수하에 개최하도록 권고하고 지역상가 및 음식점 이용, 지역특산품 구입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적극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현장시장실은 국방어학원 임시격리시설에 입소한 우한 교민이 퇴소 할 때까지 현장 상황을 실시간 모니터링 하고 장호원 지역민과 가장 가까운 곳에서 지역주민이 보다 안심하고 생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시민소통의 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천시 코로나-19 대응 지역경제 활성화 본격 행보 나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