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인천시장, 새내기 공무원들과 격의 없는 대화의 시간 가져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인천시장, 새내기 공무원들과 격의 없는 대화의 시간 가져

세월호 참사를 다룬 ‘생일’을 관람하며 공직자의 본분에 대해 대화
기사입력 2019.04.12 19:1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뉴스앤뉴스 박종환 기자]=박남춘 인천시장은 지난 10일 인천시에 근무하는 새내기 공무원 35명과 함께 인천시청 인근 영화관에서 세월호 참사를 둘러싼 우리사회의 아픔을 주제로 한 ‘생일’을 관람하며 공직자의 본분과 국가의 책임에 대하여 격의 없는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4.jpg
 
영화 관람에 앞서 박 시장은 새내기 공무원들과 대화의 시간에서 “세월호 참사를 비롯해 우리 사회에는 국민들의 마음 깊숙한 곳에 상처를 준 여러 아픔의 역사가 있지만, 그 때마다 국가는 제대로 된 역할을 하지 못했던 게 사실”이라면서, “오늘 영화를 함께 보면서 새내기 공무원들이 가져야 할 공직자로서의 자세와 역할에 대해 함께 얘기해 볼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영화를 시청한 새내기 공무원들은 “시장님께 새내기 공무원으로서의 애로사항도 건의하고, 시장님의 시정 철학도 이해할 수 있는 계기가 되어 앞으로의 공직 생활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인천시는 앞으로도 다양한 직종과 연령대의 직원들과 인천시장과의 만남을 통해 격의 없는 소통의 기회를 마련하고, 이를 통해 활기찬 직장 분위기를 조성하여 궁극적으로 대 시민 서비스 향상의 계기를 만들 계획으로 있다.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TV & newsn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