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9(화)
 

코로나바이러스 관련_군수주재 긴급회의(2).jpg

[양평 정남수 기자]=양평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의 지역으로 유입 방지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군은 28일 양평군수(군수 정동균) 주재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관계부서 긴급회의를 열어 지역유입으로 발생할 수 있는 코로나바이러스 현황을 공유하고, 24시간 감염병 비상체계유지와 상황실 운영으로 감시와 대응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군은 우선 관내 의료기관에 마스크와 손소독제, 홍보포스터를 배부하고, 확산방지를 위한 SNS, 홈페이지 등을 통한 군민 홍보에 주력할 예정이다.

 

특히, 군민들에게는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을 경우 마스크 착용, 손씻기, 중국 방문 후 의심증상 발생 시 보건소 또는 1339 문의, 중국 여행력을 의료진에게 알려주기 등“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행동수칙”을 준수해 주기를 당부했다.

 

정동균 군수는“군민들의 불안감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최대한 빠르고 정확한 질병 관련 정보를 제공하겠다”며 “군민 여러분께서도 손 씻기와 마스크 착용 등 예방수칙을 잘 지켜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943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평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선제적 대응 나선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