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가수 신성훈, 입양해주신 어머니의 대한 양심고백..‘모두 저희 불찰입니다..죄송하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가수 신성훈, 입양해주신 어머니의 대한 양심고백..‘모두 저희 불찰입니다..죄송하다’

가수 신성훈, 어머니의 대한 양심고백 화제 ..‘모두 우리 가족들의 잘 못입니다’
기사입력 2018.08.02 13:0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신성훈 양심고백.png
 
[뉴스앤뉴스 주윤 기자]=가수 신성훈이 자신의 페이스북에 입양해주신 어머니의 대한 양심고백하는 글을 올려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신성훈은 자신의 어머니가 우리 가족들 몰래 급전부터 일수대출까지 받았으며 갚지 못하고 있는 상황임을 알렸다. 이에 신성훈은 겨우20살도 안 된 어린 친구로부터 협박받는 메시지와 가만두지 않겠다. 가수 못 하게 하겠다 등 협박 같은 메시지를 보내 신성훈은 이에 대응하고자 페이스북에 상황을 전달했다.
 
신성훈 페이스북 입장전문 -
 
안녕하세요. 가수 신성훈 입니다. 요즘 일만하며 앞보고 달려왔습니다. 뒤 돌아 보지 못했기에 저에게도 달갑지 않은 소식을 접하게 됐습니다. 그렇게 모두가 보는 페이스북에 글을 남기 게 된 이유가 있습니다. 저와 저의 형 동의 없이 저희 어머니께서 대출받고 급전을 밀렸던 것 같습니다.

제가 아는 건 어머니께서 꾸준히 돈을 갚아 오시다 이자를 갚지 못하자 돈을 빌려준 사람들에 뜬금 없이 욕설과 협박을 일삼더군요. 상대방이 어른이면 무시하도 될 것을...이제 중학생된 것들이 '가만두지 않겠다' '가수 인생 끝날 준비해라' 등 욕설을 퍼붓고 있는데 저 또한 참다가 가만히 있으면 안 될 것 같아서 이렇게 고백 아닌 얌심고백을 하게 됩니다.

힘들고 돈이 필요하다면 누군가에게 빌릴 수 있죠. 어머니가 고작 몇 일 안 갚아 사람죽일 듯이 미행하고 감금시키려고 하는 것들이 제 정신 입니까? 일이 더 커지기 전에 제가 손놓고 있을 수 없어서 제가 직접 밝히게 됐습니다. 부끄러운 모습을 보이게 되서 대단히 죄송하고요.

저희도 가족들 모두가 몰랐던 일이 다보니까 당황스럽긴 합니다만 연예인으로서 좋지 않은 소식으로 인사드리게 되서 죄송합니다. 더 열심히 활동해서 좋은 아티스트로 성장하겠습니다.‘ 라며 공식입장을 전했다.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 & newsn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