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인바디 지창수 연구원, ATC 기술혁신상 수상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인바디 지창수 연구원, ATC 기술혁신상 수상

체성분분석 신기술 개발 및 제품군 확장 성공
기사입력 2018.07.19 16:2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뉴스앤뉴스 박종환 기자]=㈜인바디의 지창수 연구원이 17일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우수기술연구센터(ATC)협회로부터올해 기술혁신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ATC 기술혁신상은 과제 수행을 통해 기술혁신·국가산업발전에 기여한 유공자에게 정부가 포상하는 제도로 개발자 기여도를 포함해 기술의 우수성과 재무성과, 고용창출, 시장개척 및 제품 사업화 결과까지 통합적으로 심사하는 시상이다.
 
우수기술연구센터(ATC)협회는 올해 에너지∙자원, 바이오∙의료, 전기전자, 화학, 기계 등 5개 부문에서 최종 5명의 수상자를 발표했다. 이 가운데 ㈜인바디연구소의 지창수 연구원이기존 체성분분석 기술의 정확도와 편의성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한 공로로 올해 기술혁신상 수상자로 유공자 표창을 받았다.
 
인바디_지창수차장_ATC 기술혁신상_장관표창_02.jpgATC 기술혁신상 수상 중인 ㈜인바디 연구소의 지창수 연구원우수 수상자로 선정하여 과제 발표를 진행 중이다.
 
㈜인바디는 20여년 넘게 세계 체성분분석 산업을 이끌어온 First Mover로 불린다. 세계 최초로 부위별 직접 다주파수측정법(DSM-BIA: Direct Segmental Multi-frequency BIA)을 개발하여 체성분분석기 상용화에 성공했다.

그리고 지창수 연구원이 PM으로 ‘새로운 임피던스 측정기술을 이용한 체성분분석기 개발’ 과제를 수행하며 동시 다주파수임피던스 측정(Simultaneous Multi-frequency Impedance Measurement : SMFIM)기술을 개발하고 이를 전문가용, 가정용, 웨어러블 제품으로 확장하여 적용했다.

기존 체성분분석 기술에 비해 인바디검사 시간이 최대 1/5로 단축되었으며 정확도 역시 골드스탠다드인 DEXA와 상관도 r=0.985까지 일치하는 성과를 거뒀다.
 
㈜인바디 지창수 연구원은 “인바디에서 전공과 경험을 살려 내 전문 분야를 만들고 깊게 파고들 수 있는 기회가 많았다.ATC 과제 역시 기회 중 하나였으며 끝까지 해낸 것이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며 “항상 최고를 만든다는 자부심과 책임감을 갖고 개발에 더욱 집중하겠다.”고 소회를 전했다.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 & newsn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