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2018 불교사회복지편람’ 발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2018 불교사회복지편람’ 발간

불교사회복지 현황 총 망라한 데이터 베이스 구축
기사입력 2018.03.06 00:0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뉴스앤뉴스 주윤 기자]=대한불교조계종사회복지재단(대표이사 설정스님)이 전국의 불교사회복지 관련 법인 및 단체(이하 ‘법인’), 시설(이하 ‘기관’)의 정보를 총 망라한 '2018 불교사회복지편람' (이하 ‘편람’)을 발간했다.

2016년부터 2017년에 걸쳐 우편 및 온라인, 전화 응답을 통해 실시한 불교사회복지전수조사결과를 기반으로 제작한 이 편람에는 조사에 응답한 163개의 법인과 920개 기관의 현황이 정리되어 있다.


총무원장스님은 발간사를 통해 “국내·외 다양한 영역에 뿌리를 내려 성장하고 있는 불교사회복지의 발전상과 자원을 파악하기 위한 이 편람이 불교사회복지 활동의 질적 향상을 위한 초석으로 널리 사용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주요 내용으로는 법인 및 기관의 소재지, 연락처, 종사자현황, 시설 규모와 종류 등의 기본 현황이 담겨있으며, 2011년 발간했던 편람의 결과와 비교한 지역별·영역별 분포 현황 등이 정리되어 있어 불교사회복지의 변화 추이를 살펴 볼 수 있다.


복지재단은 “불교사회복지가 성장하고 확산됨에 따라 산재된 현황 정보를 수집하고, 활동 실태를 파악하여 수치화된 객관적 기초자료를 구성했다는 점에서 중요한 의의가 있다. 불교사회복지 발전 방향 모색을 위한 지침서로써 널리 활용되길 바라며, 전국의 법인 및 교구본사에 배포할 것”이라고 밝혔다.


편람에 따르면 불교계법인은 수도권(서울·경기·인천)에 37.4%, 경상권 37.9%가, 시설의 경우 수도권(서울·경기·인천)에 42.7%, 경상권에 33.2%가 집중되어 있어 불교사회복지의 지역적 불균형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시설의 영역별로 살펴보면 노인 41.6%, 영유아(어린이집 포함) 18%, 장애인 11.4% 로 나타나 불교사회복지의 대상이 노인에 집중되어 있음을 알 수 있다. 이와 함께 사회 환경의 변화에 따라 다문화·한부모·건강가정 분야의 시설이 증가하며 다각적인 복지시설 확대가 이루어지고 있음을 확인 할 수 있다.


편람은 권당 3만원에 판매되며 구매 희망 및 자세한 문의는 대한불교조계종사회복지재단 기획교육연구팀(02-723-5101~2)에 하면 된다.


<주윤 기자 ju-yun00@hanmail.net>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 & newsn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