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도봉구, 전국 최초 어린이집에 ‘미세먼지 신호등’ 설치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도봉구, 전국 최초 어린이집에 ‘미세먼지 신호등’ 설치

기사입력 2018.03.02 11:3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 도봉구, 3월 관내 44개 국공립어린이집에 미세먼지 신호등 설치
- 영유아들도 알아보기 쉽게 미세먼지 농도를 색깔로 표현
(사진) 어린이집 미세먼지 신호등.jpg
[뉴스앤뉴스 최식 기자]=도봉구(구청장 이동진)는 미세먼지에 취약한 영유아들의 건강 보호를 위해 전국 최초로 어린이집에 미세먼지 신호등을 설치한다.
 
지난 1월 22일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1월 셋째 주 서울 지역에서 관측 이래 처음으로 초미세먼지가 닷새 연속으로 '나쁨' 수준을 이어갔던 것으로 집계됐다.
 
미세먼지가 국민들의 건강을 위협하면서 심각한 사회 문제로 떠오르고 있다. 미세먼지 농도를 스마트폰으로 확인하는 분들이 많지만 영유아들은 정보기기 이용이 어렵기 때문에 대기질 정보에 취약할 수 밖에 없다.
 
어린이집 미세먼지 신호등은 환경부로부터 미세먼지 농도를 실시간으로 전송받아 교통 신호등처럼 파랑(좋음), 초록(보통), 노랑(나쁨), 빨강(매우 나쁨)의 4가지 색깔로 알려준다.
 
미세먼지 상태에 따라 애니메이션 캐릭터 표정과 색깔이 변하기 때문에 글을
 
 
 
모르는 영유아들도 이 신호등을 통해 대기질 정보를 쉽게 알 수 있다. 또한 미세먼지 상태를 수치로 알려주는 것보다 이해하기가 더 쉽다.
 
구는 미세먼지 신호등을 3월 9일까지 관내 44개 국공립어린이집 출입현관에 설치를 완료하고 모니터링을 거쳐 4월부터 정상 운영할 계획이다. 이에 맞춰 어린이집에서는 미세먼지 신호등에 대한 교육을 실시키로 했다.
 
또한 운영결과에 따라 점차적으로 민간어린이집에도 미세먼지 신호등 설치를 확대할 계획이다.
 
이동진 구청장은 “미세먼지는 국민의 건강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문제인 만큼 대기오염 저감사업을 확대하여 미세먼지 걱정 없는 쾌적한 대기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하였다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 & newsn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