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서울시, 재건축 정비 해제구역 '불광2동' 도시재생 본격화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서울시, 재건축 정비 해제구역 '불광2동' 도시재생 본격화

기사입력 2018.02.13 11:4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 근린재생형 도시재생 지역 6곳 중 첫 주민 모임 ‘향림 도시재생계획단’ 136명 구성
- 20년 이상된 노후건축물 80% 주거환경 열악 → 공동체회복‧생활환경개선 등 통합재생
- '22년까지 시-자치구(9:1) 매칭 100억 투입… 주민주도 상향식 도시재생활성화 계획수립
발대식 사진 1(기념촬영).jpg▲ 발대식 기념사진
[뉴스앤뉴스 주윤 기자]=서울시가 지난 '13년과 '15년 재건축 정비구역에서 해제된 불광2동 일대 약 58만㎡를 대상으로 한 도시재생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136명으로 구성된 주민 모임인 ‘향림 도시재생계획단’이 주도하는 근린재생형 도시재생 사업이다. '22년까지 자치구와 9대 1 매칭으로 마중물 사업비 100억 원을 투입한다.

서울시는 작년 2월 ▴경제기반형 ▴중심시가지형 ▴근린재생형 ▴주거환경관리사업 연계형 총 17곳을 2단계 서울형 도시재생 지역으로 발표했다. 이 중 근린재생형은 총 7곳이었으나 안암동이 캠퍼스타운 조성사업으로 변경되면서 현재 6곳이 됐다.

근린재생형 6개 지역은 ▴불광2동(5개 초‧중‧고교 밀집지역) ▴수유1동(북한산 인근 최고고도지구 저층주거지) ▴창3동(창동골목시장 등 골목상권 침체) ▴천연‧충현동(역사문화자원 도심인접지) ▴난곡‧난향동(경사지 노후주택 밀집지역) ▴묵2동(중랑천 인접지, 장미축제 활성화)이다.
 
불광2동은 전체 건축물 중 20년 이상된 노후 건축물이 약 80%에 달할 정도로 주거환경이 열악하다. 그러나 5개 초‧중‧고교가 밀집해 있어 도시재생이 성공적으로 이뤄질 경우 생활환경이 크게 개선될 수 있다.
 
6개 근린재생형 선정 지역 중 도시재생계획단 구성을 마치고 도시재생 사업을 본격화 하는 곳은 이곳이 처음이다.
근린재생형 도시재생은 인구감소 및 고령화 등으로 쇠퇴했으나 문화‧복지여건 등 잠재력이 있는 재정비 촉진지구와 재건축 정비 해제구역을 대상으로 공동체 회복, 생활환경 개선, 일자리 창출 인프라 구축 등을 통합적으로 하는 재생사업이다.
    
‘향림 도시재생계획단’은 불광2동의 도시재생활성화계획을 수립하기 위한 주민 모임이다. 주민 총 136명 구성됐다. 대상 구역을 4개 권역으로 나눠 골고루 참여하게 했으며 통‧반장은 대부분 참여했다.
 
계획단은 앞으로 12차례에 걸친 워크샵(2.20~3.29)을 열어 권역별로 주민 의견을 수렴하고 불광2동 도시재생활성화계획(안)에 반영시킨다는 계획이다. 주민 주도의 상향식 도시재생활성화 계획을 수립해 타 지역으로 확산도 유도한다.
 
주요 논의 내용은 ▴마을 살피기 ▴마을미래상 ▴마을환경 ▴주거환경 ▴공동체와 마을경제 ▴주민시설 등이다.
 
이와 관련해 서울시와 은평구는 지난 7일(수) 불광동에 소재한 메트로 타워(4층)에서 불광2동 도시재생활성화사업 계획 수립을 위한 ‘향림 도시재생계획단’ 발대식을 개최한 바 있다.
이날 행사는 불광2동 도시재생활성화사업 및 계획단 운영안내, 향림마을 주민모임 추진 경과 발표, 계획단 선언식 등으로 진행됐다. 특히, 계획단 선언식에서는 4개 권역별 대표 위원들이 나와 계획단 주민위원으로 자발적이고 적극적으로 참여할 것을 선언했다.
 
국승열 서울시 주거재생과장은 “주민 참여형 도시재생계획단 발대식은 이번이 처음으로, 주민들의 열의와 지역의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고, 불광2동 주민들의 재생사업에 대한 열망이 행정과 전문가가 결합해 도시재생활성화사업의 실현을 통해서 꽃 피우고 그 외지역으로 확산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 & newsn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