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신천지자원봉사단 광주지부 ‘혹한에도 명절맞이 환경정화’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신천지자원봉사단 광주지부 ‘혹한에도 명절맞이 환경정화’

300명 모여 일곡지구·삼각동 일대 대청소
기사입력 2018.02.03 21:3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photo_2018-02-03_20-47-01.jpg▲ 사진=신천지자원봉사단 광주지부 제공
 
[뉴스앤뉴스 오상택 기자]=신천지자원봉사단 광주지부(지부장 박종갑)가 2018년 새해 첫 명절 설을 앞두고 환경정화 활동에 나섰다.
 
3일 오후 신천지자원봉사단 300여명은 네 팀으로 나뉘어 광주 북구 일곡지구 사거리와 주변 삼각동 일대를 청소했다. 봉사단원들은 큰 도로는 물론 주원교회 주변 원룸촌 등 골목 구석구석을 누비며 추위에 방치돼 있는 쓰레기들을 깨끗하게 수거했다.
 
특히 이날 눈발이 날리는 혹한에도 불구하고 길에 보이는 쓰레기뿐만 아니라 골목 주변 수풀 등에 더미째 쌓여 있는 쓰레기들도 모두 제거했다.
 
현장에서 함께 봉사활동을 펼친 박종갑 지부장은 “설 명절 전에 거리가 말끔해지니 정신도 맑아지고 뿌듯함을 느낀다”면서 “오늘 날씨가 비록 많이 춥지만 어떤 상황에서도 자원봉사를 할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좋은 하루였다”고 말했다.
 
photo_2018-02-03_20-46-47.jpg
환경정화에 동참한 30대 남성 봉사단원은 “요새 바빠 봉사활동에 많이 오지 못했는데 오늘은 시간 내서 나와야겠다고 생각했다”며 “모두가 한마음으로 길거리를 청소하니 정말 좋다. 앞으론 바빠도 꼭 시간을 내겠다”고 봉사 소감을 밝혔다.
 
한편 신천지자원봉사단 광주지부는 매년 담벼락 이야기(벽화그리기), 핑크 보자기(독거노인 반찬배달), 승강장 청소, 거리청소, 소외계층 불우이웃 돕기 물품 및 후원금 전달, 결식아동센터 사랑의 모자 목도리 전달, 장애인 봉사, 찾아가는 건강닥터(외국인 근로자를 위한 의료봉사), 백세만세(경로당 봉사) 등 다양한 봉사로 사회에 귀감이 되고 있다.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 & newsn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