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전주교회 자원봉사단 일손돕기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전주교회 자원봉사단 일손돕기

신앙인이 선행의 손길은 당연한 것~~~
기사입력 2018.01.30 22:0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크기변환_포맷변환_untitled.jpg
 
[뉴스앤뉴스 김종현 기자]=신천지예수교 전주교회 자원봉사단(이하 신자봉) 소속 회원 5명은 지난 27일과 29일에 진안군 부귀면 사과농장 일손 돕기에 참여했다.

 

부귀면에서 과수원(과수 1,500그루)을 운영하는 박모씨(77세)는 작년 8월경 부인이 갑자기 뇌출혈로 쓰러져 현재 치료를 하는 중에 있으며, 가족들이 함께 운영하던 농장이기에 구정 선물 물량을 제때에 납기하지 못하고 있다는 안타까운 소식을 접한 신자봉 회원들이 농촌일손 돕기에 참여한 것이다.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구정 명절에 판매할 선물 셋트 400박스 포장 작업을 했다.

 

농장을 운영하는 박모씨는 “추운 날씨 가운데서도 꼭 필요한 시기에 찾아와준 자원봉사단에 감사하다고 전하며 과수의 특성상 명절에 판매를 하지 못하면 어찌할까 걱정했는데 덕분에 다리 펴고 명절을 보낼 수 있을 것 같다며 환하게 웃었다.”

 

봉사에 참여한 회원은 “친정 부모님의 일을 돕고 온 것처럼 마음이 편하다고 말하면서 신앙인으로서 어려운 이웃을 돕는 것은 당연한 의무라고 말했다.”

 

한편 전주교회 봉사단은 지난여름 복날에는 경로당을 방문하여 닭죽을 대접하는 등 지역사회 소외된 이웃을 찾아가 함께하는 시간을 보낸 바 있다.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 & newsn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