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2018평창동계올림픽 성공기원 한반도 전쟁종식 평화협정 체결촉구 천만서명 캠페인 경과보고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2018평창동계올림픽 성공기원 한반도 전쟁종식 평화협정 체결촉구 천만서명 캠페인 경과보고

IWPG, 12월 19일 11시 상암누리꿈스퀘어…12월 18일 현재 서명 130만 돌파
기사입력 2017.12.19 16:0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평화협정으로 역사적인 평화 올림픽 치르자”
 
기자회견.jpg▲ 윤현숙 본부장(우)이 기자의 질문에 응답하고 있다. 좌측은 박순좌위원장 ⓒ주윤기자
 
[뉴스앤뉴스 주윤 기자]=평창동계올림픽 개최 50여일을 앞두고 ㈔세계여성평화그룹(IWPG, 윤현숙 본부장)이 한반도 평화통일여성조직위원회(박순좌 위원장)와 공동 주관으로 19일 오전11시 상암 누리꿈스퀘어에서 ‘한반도 전쟁종식 평화협정 체결촉구 천만서명 캠페인 경과보고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날 박순좌 위원장은 경과보고를 통해 “지난 11월 3일 서명을 시작한 이후 45일 만에 온라인 55만 4184명, 오프라인 81만 2235명이 서명해 총 136만명을 돌파했다”면서 “평화협정을 통해 한반도 전쟁종식과 평화를 이루고자하는 국민들의 열망에 주최 측마저 놀랐다”고 밝히고 적극적인 참여를 촉구했다.
 
이어 윤현숙 IWPG 본부장은 성명을 통해 “분단 이해 당사국인 남한, 북한, 미국, 중국이 다시 4자 회담을 열어 정전협정을 폐지하고, 조속히 평화협정을 체결할 것”을 촉구했다. 또 “이를 통해 남북한 이산가족 상봉과 남북 문화교류의 물꼬가 터진다면 한반도 평화통일이 머지않아 실현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윤 본부장은 평화협정의 골자에 대해 “4자 협상을 통해 정전협정을 폐기하고 평화협정을 체결하는 것을 기본 골자로 한다”면서 “이를 통해 동족끼리 겨눈 총부리를 거두고 남북한 교류의 물꼬를 터 대화 체재를 구축하자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를 통해 핵 확산 금지, 전쟁무기 폐기, 나아가 평화통일 실현을 바란다.”고 밝혔다.
IWPG와 한반도 평화통일 여성 조직 위원회는 향후 ‘한반도 전쟁종식 평화협정 체결 촉구’ 천만 서명 캠페인을 전 세계적으로 확산시킬 계획이다. 이를 통해 한반도의 평화 통일이 세계 평화의 구심점이 되도록, 천만을 목표로 서명을 꾸준히 진행할 방침이다.
 
한편 평창동계올림픽 개막 50여일을 앞두고 진행한 이날 행사는 ‘IWPG소개 및 한반도 전쟁종식 평화협정체결 촉구’ 천만서명 캠페인 하이라이트 영상을 시작으로 성명 발표, 경과보고, 향후전략 발표 및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질의응답 중 ‘민간단체로서 서명후 UN과 4자 당사국 정부 등에 어떻게 전달할 것인가’에는 “한 사람이면 어렵겠지만 어머니의 마음으로 여성들의 마음이 모아지면 정부가 정책을 만들어 평화협정을 할 것이다”라며, ‘타 단체와 중복행사’의 질문에는 “평화를 외치는데 더욱 시너지효과와 한 목소리가 되어 더 힘이 커지지 않겠냐”며 강조하면서 갈무리 하였다.

<주윤 기자 ju-yun00@hanmail.net>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 & newsn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