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수능 연기에도 안정적으로 시행 중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수능 연기에도 안정적으로 시행 중

1교시 결시율 10.51%, 오전 9시 30분 현재 잠정 집계
기사입력 2017.11.23 11:0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경기도내 19개 시험지구 295개 시험장에서 안정적으로 시행 중
학생 안전 관리 강화 및 부정행위 예방을 위한 시험실 배치 조정 등 만전
1교시 결시율은 오전 9시 30분 현재 10.51%로 잠정 집계
1123 수능 연기에도 안정적 시행, 1교시 결시율 10.51%.jpg
[뉴스앤뉴스 강동원 기자]=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경북 포항지역의 지진으로 인해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일주일 연기되었지만, 23일(목) 현재 경기도내 19개 시험지구 295개 시험장에서 안정적으로 시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도교육청은 수능 연기에 따라 지난 16일‘수능 연기 및 지진 발생에 따른 긴급 대책회의’를 갖고, 지진 발생 시 대피요령 등 학생 안전관리, 문답지 보안, 부정행위 예방을 위한 시험실 배치 조정 등 종합적인 대책을 마련한 바 있다.

특히, 올해는 시험장별 경찰관 2명 외에도 수험생의 안전을 위해 시험장별 소방공무원 2명을 추가 배치했다.

경기도내 295개 시험장의 1교시 결시율은 오전 9시 30분 현재 10.51%로 잠정 집계되었다.
도내 전체 수험생은 16만 1천 222명(남자 8만 3천 403명, 여자 7만 7천 819명), 1교시 지원자는 16만 550명이고, 결시자는 1만 6천 878명이다. 작년 1교시 결시율은 8.74%였다.
시험특별관리대상자는 211명이며, 121개 시험실에서 응시하고 있다.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 & newsn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