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우치동물원, 무더위와 전쟁중 ··· 냉수목욕으로 더위 달래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우치동물원, 무더위와 전쟁중 ··· 냉수목욕으로 더위 달래

기사입력 2017.07.27 20:4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샤워를 즐기고 있는 아기코끼리.jpg
 
[뉴스앤뉴스 오상택 기자]=연일 30도가 넘는 불볕 더위가 지속되는 가운데 광주광역시 우치동물원 수의사와 사육사들이 무더위에 약한 동물가족들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해 아이디어를 총동원해 무더위와의 전쟁을 벌이고 있다.
 
우치동물원은 동물사에 냉수목욕을 할 수 있는 수조와 그늘막, 선풍기를 마련하고 연막소독으로 해충을 제거하는 등 청결한 환경을 만드는데 주력하고 있다.
 
여기에 특별식으로 비타민제와 사료를 혼합한 얼음과자를 만들어 제공하고 있다.
 
우치동물원의 마스코트인 아시아코끼리에게는 갖가지 과일과 야채를 함께 얼린 시원한 얼음과자를 제공하고, 긴 호스로 차가운 물을 뿌려 땅에 누운 채 진흙 목욕도 할 수 있게 했다.
 
온 몸에 털옷을 입은 호랑이와 사자에게는 비타민제와 소고기, 닭고기가 들어간 육식동물용 얼음과자를 특식으로 제공하고, 올해 서울동물원에서 이사와 광주에서 첫 여름을 맞은 알락꼬리여우원숭이도 과일과 야채가 들어간 얼음과자로 더위를 달래게 했다.
 
김정남 우치공원관리소장 “연일 계속되는 불볕더위에 동물들도 지치긴 마찬가지다”며 “사료 섭취량이 떨어져 체중과 면역 기능이 저하되는 시기인 만큼 동물가족들에게 각종 영양제를 주는 등 건강관리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 & newsn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