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경상남도, 세계최대 항공우주 전시회 '프랑스 파리에어쇼' 참가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경상남도, 세계최대 항공우주 전시회 '프랑스 파리에어쇼' 참가

기사입력 2017.06.19 15:3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017061801001383700063071.jpg
 
[뉴스앤뉴스=강수환기자] 경남도는 19일부터(한국시간) 25일까지 7일 동안 프랑스에서 열리는 세계최대 항공우주 전시회인 프랑스 파리에어쇼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파리에어쇼는 지난 1909년부터 격년제로 개최되는 세계최대 민, 군수 항공우주전시회(52회)로서, 파리 인근 르부르제 공항에서 개최되며, 세계 48개국 2,300여 기업이 참가하고, 150여 대의 항공기 전시 및 시범비행, 비즈니스 상담회 등이 진행된다. 

경남도와 사천시, 경남테크노파크가 공동으로 경남홍보관을 운영하면서 경남항공부품수출지원단에 참여하는 14개 기업과 함께 글로벌 항공기업을 대상으로 항공부품수출 타깃 마케팅 활동을 통해 해외 바이어 발굴과 글로벌 수출시장 개척에 나선다. 

(주)조일, (주)율곡, (주)포렉스, 코오롱데크컴퍼지트(주), (주)에어로매스터, 동화-에이시엠(주), 디엔엠항공, 대화항공산업(주), (주)동성티씨에스, ㈜세우항공, 에스앤케이항공(주), 퍼스텍(주), 엔디티엔지니어링(주), 이엠코리아(주) 등 14개 기업이다. 

경남도는 이번 전시회에서 우수한 품질(quality)과 높은 생산성(cost), 빠른 납기(delivery) 등 경남 항공부품기업들의 국제 경쟁력을 홍보하는 동시에 주요 글로벌 항공기업과의 네트워크 확대와 수출 상담을 진행할 계획이다.  

경남은 항공기 동체와 날개 구성품의 조립, 부품가공, 성형, 항공전자, 특수공정 등 전문화된 항공부품 생산 집적지로서 One-Stop 항공부품 공급능력을 가지고 있고 항공국가산업단지 개발로 대외적인 인지도와 신뢰도가 한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 이엠코리아(주)는 스페인의 CESA사와 공동 개발한 A320 항공기 질소발생기(OBIGGS)를 전시할 계획이며, 캐나다 와의 업무협력 MOU 행사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2020 완공을 목표로 개발중인 항공국가산단에 해외 기업 및 글로벌 항공R&D센터를 유치하여 항공국가산단을 중심으로 한 경남을 항공분야 4차산업혁명의 전진기지로 육성한다는 계획에 따라 다양한 유치활동을 병행한다. 

경남도 관계자는 “급성장하고 있는 세계 항공시장을 양분하고 있는 보잉사와 에어버스사의 원가절감 압력을 극복하는 한편, 생산물량 증대의 기회를 적극 활용하여 마케팅 활동을 강화하고 경남 항공기업의 글로벌화를 지원하기 위하여 이번 타깃 마케팅 활동을 기획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 & newsn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