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1(수)
 

06 옥천면 희망일자리사업 마을환경정비(1).jpg

  [양평군 정남수기자]=양평군 옥천면에서는 지난 16일 코로나19 극복 희망 일자리 참여자 40여 명이 도로변 쓰레기로 인한 통행불편을 해소하고 미관을 개선하고자 도로변 환경 정비에 나섰다.

 

이번 환경 정비는 집중 호우와 태풍의 영향으로 도로변에 쌓인 나뭇가지 등의 퇴적물을 수거하기 위해 진행됐다.

 

참여자 A씨는 "희망 일자리 사업 참여로 급여도 받으면서 마을도 깨끗하게 가꿀 수 있어 좋은 것 같다“며 ”깔끔하게 정돈된 도로변을 보니 큰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최인성 옥천면장은 “코로나 여파 속에서도 구슬땀을 흘리며 열심히 일해주신 희망일자리 참여자분들에게 감사하다”며, “이번 환경 정비로 마을 주민들이 더욱 안전하고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코로나19 극복 희망 일자리 사업’은 지역 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을 도모하는 사업으로 옥천면 관내의 깨끗한 거리 조성에 큰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7377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옥천면, 일자리와 마을환경정비 두 마리 토끼 잡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