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방송영상비즈니스 축제 '부산콘텐츠마켓 2017 개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방송영상비즈니스 축제 '부산콘텐츠마켓 2017 개최'

5월10일~13일(4일간) 해운대 벡스코에서 아시아 최대 방송영상의 비즈니스 축제
기사입력 2017.05.08 13:5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포스터.jpg
 
[뉴스앤뉴스=윤종철기자] 세계 방송영상 및 뉴미디어 산업을 선도하고 한류저변 확대 및 영상산업 도시 부산의 브랜드 가치를 제고할 ‘부산콘텐츠마켓(BCM) 2017’이 5월 10일부터 5월 13일까지 4일간 해운대 벡스코에서 열린다.

전 세계 45개국 2,500여명의 국내외 바이어, 셀러가 참여하는 Market(B2B, 5.10.~12. 3일간)과, 일반시민들의 BCM에 대한 관심 및 소통의 장으로써  Market+(B2C, 5.10.~14. 4일간)를 진행한다. Market+는 최근 주목을 받고 있는 융‧복합 트랜드와 4차 산업혁명을 아우르는 융합콘텐츠를 이번 행사에 유치 및 전시로 일반 관람객들의 시선을 끌 예정이다.

개막식은 5월 10일 오후 5시 해운대 벡스코 제1전시장 2홀 입구에서 열린다. 이 자리에는 부산콘텐츠마켓 조직위원장인 서병수 부산시장을 비롯해 여러 국내외 방송계 인사들이 대거 참석한다.

제11회를 맞이하는 올해는 5월 1일 기준으로 45개국 722개사 1,794명의 바이어와 셀러가 등록하였으며, 행사당일에는 그 수가 더 늘어날 전망이며, 다양한 마켓과 마켓지원 프로그램이 개최 될 계획이다.

중국시장의 위축이 우려되는 대외적인 상황을 돌파하기 위한 방법의 일환으로 올해 마켓에는 기존 한국 콘텐츠를 중국에 판매하던 방향에서 벗어나 해외 콘텐츠를 국내외 바이어에게 판매하는 자리를 마련하며, 중국드라마제작산업협회도 셀러로 참가해 중국 경도세기 제작사에서 제작중인 「반테러특공대2」 드라마 제작발표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미주 및 유럽의 방송콘텐츠 시장공략을 위해 딜라이브-넷플릭스 간의 콘텐츠 판매, 홍보, 세미나 개최 등 상호협력 사업을 통해 미주시장 진출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비즈매칭(BIZ Matching) △BCM 글로벌 피칭 △문화콘텐츠펀드 투자계획 설명회 △크라우드 펀딩 △BCM FORUM(아시아차세대TV콘텐츠포럼세미나) △ BCM ACADEMY(BCM ACADEMY, MIP ACADMY) △ 투자협약식 △아시아 다큐멘타리 어워즈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돼 있다. 

아울러 마켓+의 경우 융합콘텐츠 페스티벌로 개최된다. 

일반시민 대상 전시와 체험을 중심으로 구성해 '융‧복합 트랜드'와 '4차 산업혁명'을 아우르는 융합콘텐츠(드론, VR, 3D프린터, 로봇 등)에 165개 부스가 운영될 예정이다. 마켓+는 방송콘텐츠존, 콘텐츠 소프트웨어존, 웹툰‧애니메이션‧게임존, 드론&VR존, 유관기관&관련학과존 등이 운영된다

서병수 부산시장은 “부산콘텐츠마켓은 전 세계 방송영상 콘텐츠의 공유는 물론 실질적인 비즈니스 창출을 위한 거래의 장으로 성장하고 있는 동시에 콘텐츠를 재밌게 경험해 볼 수 있는 시민체험의 장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면서 “이번 BCM 2017을 통해 한국 콘텐츠 산업의 미래와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 & newsn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