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5(목)
 
이천시업무협약사진2.jpg
사진/이천시청 제공

[이대권 기자]=이천시(시장 김경희)는 17일, 이천시청 1층 소통큰마당에서 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 이하‘용인시’)와 반도체 산업의 공동발전을 위한 동반성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지난 12월 있었던 이천시와 용인시의 상생협력 업무협약 후속의 일환으로,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와 이천 SK하이닉스 등 반도체 주요 시설의 연계도로망 구축 관련 정부와 광역자치단체를 대상으로 건의활동을 함께 추진하고 건의사항이 반영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이날, 협약식에는 협약기관장인 김경희 이천시장과 이상일 용인시장 외에도 송석준 국회의원과 김하식 이천시의회 의장 및 시·도의원들이 참석하여 국회, 시·도의회가 함께  힘을 모아 두 지자체를 지원하기로 약속한 가운데, 경과보고, 업무협약 체결, 공동건의문 채택순으로 진행되었다.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으로는 국지도 84호선 중 용인이동~원삼~이천대월 구간을 제6차 국도·국지도 건설계획(`26~`30)에 반영하기 위해 협력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으며, 이 밖에도 지방도 325호선 용인백암~이천호법 구간 연장과 지방도 318호선(백암~설성)이 제4차 경기도 도로건설계획(`26~`30)에 반영될 수 있도록 공동 노력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또한, 이천 SK하이닉스와 용인 국가산단, 원삼면 반도체 클러스터를 지원하는 반도체 소재·부품·장비 기업의 경쟁력 강화와 지속가능한 생태계 조성을 위해 상호 협력하는 내용도 포함하고 있다.

 

본 업무협약을 토대로 향후 이천시와 용인시는 국토부, 경기도 등 상급기관을 방문하여 이날 채택한 공동건의문을 전달할 예정이다.

 

협약식에서 김경희 이천시장은 “반도체 물류 간 이동을 원활하게 하기 위해서는 교통망 확충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 반도체 대기업이 위치한 도시 간의 도로망 연결을 통해 대한민국 반도체 메가시티 조성에 한 발 더 나아갈 수 있게 되었다.”라고 말하며 상급기관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하였다.

태그

전체댓글 0

  • 5380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천시와 용인특례시 반도체산업 공동발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