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5(목)
 
쌈지 공원작업후 (1).jpg
사진/이천시청 제공

 

[이대권 기자]=이천시는 부발읍 수정리 385번지 일원, 신둔면 마교리 369-5번지 일원 도로와 연접한 자투리 공간에 2024년 경기도 쌈지공원을 조성 완료했다.

 

이번 쌈지공원 조성은 마을 입구에 위치하고 있으나, 관리 부재로 잡초와 아까시나무 등이 혼재된 2곳의 녹지를 대상으로 도로미관 개선 및 주민 쉼터 확보를 위해 진행되었다.  

 

시는 이번 사업 추진에 앞서 2023년도에  '경기도 도시공원조경문화 분야 지원사업'에 공모해 총사업비 2억 5천만원 도비보조 사업비를 확보했다.

 

이를 바탕으로 시는 부발읍과 신둔면 각각의 자투리 공간에 쌈지공원을 조성함으로써 미세먼지 저감 및 탄소흡수원 확충, 열섬현상방지 등의 기능적 효과뿐만 아니라 주민들의 휴식과 소통을 위한 공간, 운전자를 위한 휴식처 제공 등의 다양한 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되었다.

 

쌈지공원은 기존 수목을 정리하고 가지치기하여 수형을 가꾸는 동시에 황매화, 산수국, 철쭉류 등의 화목과 꽃잔디 등을 새롭게 식재하는 방식으로 조성되었는데, 특히 부발읍 수정리 이장(김태린)은 마을에서 관리하기 어려웠던 공간을 시에서 아름다운 공원으로 탈바꿈 해주어 감사하다며, 깨끗하고 아름다운 마을 입구를 잘 관리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천시장(김경희)은 “경기도 쌈지공원 조성은 민선 8기 출범 이후 시민들로 하여금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자 하는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어 왔고, 앞으로 더 많은 녹지공간을 확보하여 도시미관을 개선하고 시민의 생활환경을 쾌적하게 바꿔 나갈 계획이며, 이번 새롭게 조성된 쌈지공원은 시민들에게 휴식과 활력을 주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8843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천시, 부발읍 수정리·신둔면 마교리 자투리 땅 녹지공간으로 변신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