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5(목)
 
061A1780.jpg
사진/노원구청 제공

[이종윤 기자]=오승록 노원구청장은 12일 오전 11시 서울 노원구 마들근린공원 내 벼농사 체험장에서 열린 ‘2024년 마들농요와 함께하는 모내기 체험행사‘를 개최했다.

 

‘마들농요’는 노원구가 아파트촌으로 변하기 전 옛 모습인 마들평야 지대에서 농사를 지을 때 농부를 흥을 돋우기 위해 부르던 노래로, 서울에 남아있는 유일한 농요이다. 마들농요보존회(회장 김완수, 회원 50여 명)를 통해 명맥을 유지하고 있다.

 

이날 행사는 상천초등학교 학생 및 주민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길놀이·경기민요·아리랑·마들농요 공연 ▲마들농요 배우기 ▲모내기 시범 ▲내빈소개 및 인사말씀 ▲모내기 체험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사라져가는 우리 전통문화를 체험하고 노동과 땀의 가치를 배울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지역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직접 논에 들어가 모를 심는 모내기 체험행사도 마련됐다.

 

오승록 구청장은 “마들농요와 모내기 심기는 단순히 농업 활동 체험을 넘어 우리 농업의 중요성과 가치를 재조명하는 소중한 자리”라며, “힘든 상황 속에서 우리 전통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시는 마들농요보존회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1331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노원구, 12일 2024 마들농요와 함께하는 모내기 체험 행사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