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3(일)
 
5.24. - 양주시, ‘임신 사전건강관리 검사비 지원사업’ 실시.jpg
사진/양주시청 제공

 

[이종윤 기자]=양주시(시장 강수현)가 신규사업으로 건강한 출산을 위한 ‘임신 사전건강관리 검사비 지원사업’을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임신을 준비 중인 부부(사실혼, 예비부부 포함)를 위한 필수 가임력 검사비 지원으로 조기에 생식기 건강 위험요인을 확인하여 예방‧관리하기 위해 마련됐다.

 

시 관계자는 필수 가임력 검사 항목으로 여성의 경우 ▲난소 기능 검사(혈액검사), ▲부인과 초음파, 남성은 ▲정액검사, ▲정자 정밀 형태 검사로 여성은 최대 13만 원, 남성은 최대 5만 원까지 지원된다고 설명했다.

 

검사를 희망하는 임신 준비 부부는 보건소 방문 신청 또는 문서24를 통해 온라인 신청이 가능하며 보건소에서 발급받은 검사의뢰서를 사업 참여 의료기관에 제출 후 가임력 검사를 받고 검사일로부터 3개월 이내의 보건소에 청구하면 지원받을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양주시보건소 모자보건팀(☎031-8082-7173)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1366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주시, ‘임신 사전건강관리 검사비 지원사업’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