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17(금)
 
(0422)[문화관광과]남양주시, ‘다산학 국제학술회의’...5월 3일 개최(포스터).jpg
사진/남양주시청 제공

 

[이종윤 기자]=남양주시(시장 주광덕)는 5월 3일 성균관대학교 600주년 기념관 6층 소향강의실에서 ‘2024년 다산학 국제학술회의’를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시와 다산학술문화재단(이사장 정순우)이 공동 주최하는 이번 학술회의는 16명의 국내외 연구자들이 ‘다산 정약용의 예학과 통치론’을 주제로 그간의 연구 성과를 공유하는 자리가 될 예정이다.

 

이날 학술회의는 총 2부로 구성되며, 장동우 교수(대진대학교 인문학연구소)의 기조 발표를 시작으로 총 6명의 발표와 종합토론이 진행된다.

 

1부는 윤석호 부산대학교 교수의 사회로 △『주례』의 법, 형과 예에 대한 논의(論 《周禮》的灋 刑與禮, 펑린/ 중국 청화대학교 역사학과) △다산 정약용의 ‘가례’론에 대한 일고찰(정일균/ 서울대학교 사회학과) 발표가 진행된다.

 

2부는 황병기 서경대학교 교수의 사회로 △목민심서의 <속리(束吏)>와 대전통편의 관속에 대한 규칙(앤더슨 칼슨/ 런던대학교 SOAS 한국학센터) △다산 정약용의 『춘추고징』과 예치사상(전성건/ 안동대학교 동양철학과) △개혁과 질서 : 정약용의 예치 이론(송재윤/ 캐나다 맥마스터대학교 역사학과) △만민 교육의 공간, 향수(鄕遂) - 다산 정약용의 향례 기획(김지영/ 서울대학교 규장각한국학연구원) 등이 발표된다.

   

논평자로는 김문식 교수(단국대학교 사학과), 이봉규 교수(인하대학교 철학과), 정긍식 교수(서울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김동민 교수(성균관대학교 유학대학), 김호 교수(서울대학교 아시아연구소), 백민정 교수(가톨릭대학교 철학과)가 각각 나선다.

 

시 관계자는 “이번 학술대회는 법제사, 예학 관련 동서양의 저명한 학자들을 초청해 예치 및 법치의 관점에서 다산 정약용의 통치론에 대해 토론해 보고자 기획됐다”라며“다산 정약용의 통치론이 동아시아 유학에서 갖는 위상과 독창성을 확인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학술회의는 별도 신청 없이 행사 당일 누구나 현장 참여가 가능하다.

태그

전체댓글 0

  • 0961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남양주시, ‘다산학 국제학술회의’...5월 3일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