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24(수)
 
가축분뇨 공동자원화시설.jpg
사진/이천시청 제공

[이천시 이대권기자]=이천시(시장 김경희)가 2월 1일 농림축산식품부가 추진하는 ‘2024년 공동자원화시설 지원사업’공모에 최종 선정되었다.

 

공동자원화시설 지원사업은 가축분뇨의 퇴·액비화 및 에너지화를 위한 시설 설치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최종사업자로 선정되면서 이천시는 가축분뇨 바이오가스 생산 시설을 신규 확보할 수 있는 252억원의 사업비를 지원받는다.

 

신규지원 대상으로 선정된 이천시 설성면 소재 이천바이오에너지는 이천지역의 38호 농가의 가축 5만8,000여 마리에서 발생하는 축분을 1일 140톤, 연간 4만 6,000톤을 자원화해 8,225N㎥/일 규모의 바이오가스를 생산하고, 이를 통해 1만 4,736kwh/일 생산을 계획하고 있다.

 

이천시 관계자는 “이러한 노력을 통해 축산농가의 분뇨 처리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환경과 농업을 동시에 고려한 모범 사례를 제시하여, 지역사회와 국가 경제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9975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천시, 가축분뇨 공동자원화시설 설치 사업 최종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