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24(수)
 
05-여주시, 가축전염병 확산방지 총력대응.jpg
사진/여주시청 제공

[여주시 이대권기자]=여주시는 조류인플루엔자(AI)가 전국적으로 발생됨에 따라 차단방역을 한층 강화하고 소 럼피스킨병(LSD),아프리카 돼지열병(ASF),구제역 등 가축전염병 유입 방지를 위해 가축전염병 방역에 총력대응 한다고 밝혔다.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전남 고흥의 농장에서 최초 발병한 2023년 12월 4일 이후, 충남 아산, 전북 익산, 전남 고흥을 포함하여 가금농장과 야생조류에서 고병원성 AI가 전국 37건으로 확대됨에 따라 가축전염병 방역이 엄중한 상황이 되었다.

 

여주시는 2023년 12월 29일 산란계 특별관리지역 지정과 관련 철새 도래지와 가금농장에 조류인플루엔자(AI) 특별방역을 추진하고 있다. 가축전염병 방지를 위하여 산란계 농장 6개소에 AI 선제적 이동통제 초소를 운영하고 있으며, 거점세척 소독시설 2개소, 주요철새 도래지인 남한강, 양화천, 청미천, 복하천에 출입 통제를 시행하고 광역방제기 2대, 방역차량 9대, 공동방제단 소독차량 2대를 투입하여 철새가 활동하는 장소와 농장진입로 및 주변 소하천을 중심으로 집중 소독을 시행하고 있다.

 

이충우 여주시장은 “가축전염병 차단을 위해 축산 농가에서도 철저한 예찰과 자율방역 등 방역수칙 이행에 적극 협조해 주기 바란다”며 “신속한 백신접종과 함께 철저한 대응으로 가축전염병 없는 여주시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0128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여주시, 가축전염병 확산방지 총력대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