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3-03(일)
 
이천시노사민정협의회 토론회 (2).jpg
사진/이천시청 제공

[이천시 이대권기자]=이천시노사민정협의회(위원장 이천시장)는 11월22일 노인생활시설 숙련직 종사자 전문성 향상 및 처우개선 방안을 위한 노사민정 상생 토론회를 개최했다.

 

토론회 주제 발표는 △ 노인생활시설의 안전한 근무환경 보장과 근무환경 △ 관련 제도 개선 △요양보호사들의 전문성 강화 등 다양한 주제가 제시됐다.

 

이천시 노인시설연합회시설장 대표는 “보건복지부 인건비 수가 제도의 딜레마 상황과 요양보호사들의 전문성 향상을 위한 보수교육 참여를 위해서는 인센티브 등 사회적인 합의가 필요하다.” 라고 언급했다.

 

한국노총이천여주지역지부 노사대책국장은 “노인생활시설의 임금 인상은 물론 종사자와 이용자의 인권 보호를 위한 관심과 노력이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이천시 증포동 주민자치센터 위원은 “최저임금제도의 문제점을 지적했으며 입소자의 서비스 질 향상을 위해 우선, 이천시 생활임금제도를 노인생활시설에 적용하는 것이 필하고 또한, 입소자의 성향에 따른 맞춤형 케어 등 서비스의 질 향상이 개선되어야 한다.”라고 적극 제안했다.

 

이천시 노인장묘시설팀 주무관은 “전문성 향상 및 처우개선을 위한 재원확보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 중이다.”라며 정부의 안정적인 예산 지원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천시노사민정협의회는 이후 노인생활시설 업종별분과를 신설하여 종사자 양질의 일지리가  이용자의 질 좋은 서비스로 연결될 수 있도록  모두가 상생하는 방안을 위해 연구사업, 토론회, 힐링프로그램 등 다양한 의제를 통해 실행력을 높일 계획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5316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천시노사민정협의회, 토론회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