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6-05(금)
 

추가 01- “여주시장, 경제살리기 직접 나서 살피기 시작” (1).jpg

 [여주시 이계찬기자]= 이항진 여주시장은 현장 최일선에서 코로나19 방역에 고생하는 직원들을 격려하고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고자 12개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한다. 

 

 27일 금사면을 첫 방문하여 직원들과 현안사항 및 애로사항 등을 격식 없이 자유롭게 이야기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식당을 찾아 함께 점심 식사를 하며, 재난기본소득 카드가 잘 사용되는지, 아직 시작이지만 상인이 느끼는 효과는 어떤지, 세심하게 직접 살피고 묻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지난 20일부터 시작한 재난기본소득 방문 접수창구를 찾아가 신청 현황 및 선불카드 배부 시스템 등을 점검했으며 시민들을 만나 불편사항을 청취하고 근무하는 직원 및 자원봉사자들을 격려했다.

 

 이항진 시장은 “현재 여주시에서 단 한 명의 코로나19 환자가 발생하지 않은 것은 공무원, 기관․단체, 자원봉사자 등 모든 시민들이 합심하여 대처한 노력의 결과이며, 앞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 함께 힘써 달라”라고 강조했다.

추가 01- “여주시장, 경제살리기 직접 나서 살피기 시작” (2).jpg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여주시장, 경제살리기 직접 나서 살피기 시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